Media Log

수리갈매기 × 큰재갈매기 성조 겨울깃-4

Glaucous-winged × Slaty-backed Gull Adult winter-4

 

 

Glaucous-winged × Slaty-backed Gull Adult winter. Gonghyunjin Port, Gangwon. 18 February 2016. ⓒ Larus Seeker

 

공현진항 바로 옆에 있는 해변에 흰갈매기가 잔뜩 있다는 이야길 듣고 공현진엘 갔었다. 그러나 해변엔 흰갈매기는 커녕 재갈매기도 거의 없었고(아마도 파도가 없는 잔잔한 바다 때문이리라), 항구 안쪽엔 수상하게(?) 생긴 녀석들만 잔뜩 있었다. 막상 순수한 수리갈매기는 보기도 어려웠는데, 수리갈매기의 피가 항구 여기저기 흩뿌려져 있었다. 기사문항이랑 여기는 왜 이런걸까?

 

수리갈매기와 큰재갈매기의 잡종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아래 글을 참고하기 바란다.

기사문항에 나타난 수리갈매기×큰재갈매기 Hybrid?

 

 

커다란 고기를 통째로 삼켜버린 녀석

손바닥만한 붉은 물고기(일하시는 분들이 말씀해 주셨는데 이름이 어려워서 까먹었다)를 통째로 삼켜버린 녀석. 덕분에 멱이 부풀어서 그로테스크한 두상을 보여주고 있다.

 

등판의 색

녀석이 보여주는 등판의 회색은 큰재갈매기에 꽤 가깝다. Slaty Grey. 그렇긴 해도 전형적인 큰재갈매기의 진한 회색이 비하면 부족하긴 하다.

 

날개돌출부

첫째날개는 정말 짧다. P7이 꼬리 안쪽으로 떨어지고, 꼬리 바깥으로 아주 짧게 돌출되어 있다. 이 정도면 큰재갈매기보다는 수리갈매기에 훨씬 가까운 길이. 그래도 날개끝 하얀 반점은 큰재갈매기를 닮아서 매우 크다.

 

부리

부리는 기부에서부터 굵고, 아랫부리각은 잘 발달되어 있다. 전형적인 수리갈매기의 부리.

 

 

녀석의 정체는

고기를 통째로 삼키는 바람에 두상이 이상해 졌지만, 굵은 부리와 매우 짧은 첫째날개로 볼 때 녀석은 수리갈매기와 큰재갈매기의 잡종으로 보인다.

 

 

1. 

Gonghyunjin Port, Gangwon. 18 February 2016. ⓒ Larus Seeker

멱이 부풀어서 두상이 이상하게 보인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수리에서 부리로 이어지는 라인은 경사가 가팔라서 큰재갈매기처럼 보인다. 굵은 부리가 인상적인데 수리갈매기와 일치한다.

 

2.

Gonghyunjin Port, Gangwon. 18 February 2016. ⓒ Larus Seeker

이 녀석의 날개돌출부는 큰재갈매기로서는 지나치게 짧다. 이 정도 길이면 수리갈매기에 훨씬 더 가깝다. 

 

3.

Gonghyunjin Port, Gangwon. 18 February 2016. ⓒ Larus Seeker

미러는 2개. P10의 미러는 날개끝 하얀 반점과 연결되어 있다. P5-8에 화이트 텅이 발달되어 있어, 큰재갈매기의 '진주 목걸이'가 나타나고 있다.

 

4.

Gonghyunjin Port, Gangwon. 18 February 2016. ⓒ Larus Seeker

 

 

 

이 글에 대한 이견이나 좋은 의견이 있을 경우 알려 주시면 보다 좋은 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submit